3D프린터로 만든 소총 발사 성공

  • Published : Jul 28, 2013 - 17:50
  • Updated : Jul 28, 2013 - 17:50
3차원(3D) 프린터를 이용해 만든 권총에 이어 소총까지 등장했다.

이에 따라 제조업 혁명의 수단으로 주목받고 있는 3D 프린터를 이용한 총기 제 작에 대한 우려가 증폭될 것으로 보인다.

27일(현지시간) 미국 NBC 방송에 따르면 캐나다 브리티시컬럼비아에 사는 매트라는 이름의 남성이 3D 프린터로 22구경 소총을 만들어 발사에 성공했다.

하지만 발사 과정에서 플라스틱 부품으로 만들어진 소총의 발사구에 균열이 생 겼고 소총 본체도 조금 부서졌다.

매트는 자신이 만든 3D 프린터 소총의 발사 장면을 유튜브에 올렸다.

자신의 성(姓)을 공개하지 않은 매트는 NBC 방송과의 이메일 인터뷰에서 “지난 5월 3D 프린터로 권총을 만들어 발사에 성공한 디펜스 디스트리뷰티드(Defense Distributed) 그룹을 보고 3D 소총을 만들었다”고 밝혔다.

그는 “총기뿐만 아니라 3D 프린터에도 많은 관심이 있다”면서 “현재 새로운 소총을 설계하고 있으며 다시 시도하겠다”고 말해 3D 프린터 소총 제작 작업을 계속 하겠다는 뜻을 보였다.

3D 프린터를 이용한 권총에 이어 소총의 발사까지 성공함에 따라 이를 규제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커질 것으로 예상된다.

실제 미국 정부는 지난 5월 3D 프린터 권총의 발사에 성공한 디펜스 디스트리뷰 티드가 온라인에 권총 설계 도면을 공개한 이후 이틀 만에 내려받기 건수가 10만 건 을 넘어서자 설계도면을 내리라고 지시했다.

미국 연방 의원들 사이에서는 3D 프린터 총기 제작을 금지하는 법안을 만들려는 움직임도 있다.





<관련 영문 기사>

Firm test-fires rifle made with 3-D printer

A Canadian man used a 3-D printer to create a .22-caliber rifle made largely of plastic parts and completed a test-fire.

During the test, the rifle’s barrel “split along both sides” and “the receiver split along the top, but it did fire the round,” Matt from British Columbia, Canada, said in an interview with NBC News.

The man, who declined to give his last name, said he was redesigning the rifle and would try again.

He said he referred to the work of Defense Distributed, a 3-D printing research and development firm, which successfully fired off a shot from such a gun in May. The firm released a design drawing for the gun online, downloaded more than 100,000 times in two days.

The successes of printer guns are controversial and some U.S. legislators are pushing for laws to ban the practice.

(khnews@heraldcorp.com)
subscribe
헤럴드 에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