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Korea Herald 한국어판 > World

"흑인사망시위, 역사상 가장 광범위…2017년 여성행진 기록 깨"

미국의 흑인 남성 조지 플로이드 사망에 항의하는 시위가 미 전역을 휩쓴 가운데 이번 시위는 미 역사상 가장 광범위한 지역에 서 집회가 이뤄진 사건으로 자리매김했다고 워싱턴포스트(WP)가 6일(현지시간) 보도했...

Updated : 2020.06.07 09:50

한인들도 미 평화시위 동참…흑인여성 "한인 이미지 확 달라져"

주말인 6일(현지시간) 미국 전역에서 흑인 사망 사건에 항의하는 시위가 열린 가운데 현지 한인들도 경찰 폭력과 인종차별 철폐를 촉구하는 평화 시위에 동참했다. 'BLM(Black Lives Matter·흑인 생명도 소중하다...

Updated : 2020.06.07 09:34

플로이드 부검서 "코로나19 양성"

백인 경찰에 목을 짓눌려 사망한 흑인 조지 플로이드 부검 결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양성 판정이 나왔다. 미국 미네소타주 헤러핀카운티 의학 검시관이 3일(현지시간) 공개한 부검 보고서에 따르...

Updated : 2020.06.04 17:08

플로이드 아내 "딸에게 해줄 말은 '아빠는 숨쉴 수 없었다'뿐"

백인 경찰관의 가혹 행위로 숨진 흑인 조지 플로이드(46)의 아내가 아빠가 어떻게 죽었는지 묻는 6살짜리 딸에게 "내가 해줄 수 있는 말은 '아빠는 숨 쉴 수가 없었어'뿐이었다"고 했다고 CNN 방송이 3일(현지시간)...

Updated : 2020.06.04 09:50

미국 시위사태 속 중국은 '숨 쉴 수 없다' 티셔츠 판매

미국에서 흑인 사망 항의 시위가 확산한 이후 중국의 온라인 플랫폼에서 '숨 쉴 수 없다'(I can't breathe)라는 문구를 새긴 티셔츠와 모자, 마스크가 팔리고 있다. 알리바바그룹의 도매 장터 '1688'에서는 30개 판...

Updated : 2020.06.03 10:57

미 시위에 해외파병 3곳 맞먹는 방위군 투입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흑인 사망 사건'에서 촉발된 미전역의 폭력 시위 사태와 관련, 강경 진압 방침을 천명한 가운데 당국이 워싱턴DC 주변의 경비 강화에 나섰다. 워싱턴DC에 투입되는 주 방위군 병력도 늘어나는 등 시위 사태 격화와 맞물려 미국 심장부 주변의 긴장이 고조되고 있다. 군 당국자는...

Updated : 2020.06.03 09:23

뉴욕시장, 흑인사망시위중 체포된 딸에 "자랑스럽다"

흑인 남성 조지 플로이드가 백인 경찰의 무릎에 목을 짓눌려 사망한 사건과 관련 미국 전역에서 격렬한 항의 시위가 벌어지고 있는 가운데 빌 더블라지오 뉴욕시장이 시위에 참여했다 체포된 자신의 딸에 대해 "자랑...

Updated : 2020.06.02 10:18

"코로나19는 박쥐·천산갑 코로나바이러스의 잡종"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세계적 대유행(팬데믹)을 일으킨 코로나19 바이러스(SARS-CoV-2)는 박쥐와 천산갑을 거치는 과정에서 인체 감염 능력을 획득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미국 듀크대 메디...

Updated : 2020.06.01 11:03

"나도 숨을 쉴 수 없다"…흑인사망시위 전세계로

미국 백인 경찰의 과잉 단속 과정에서 사망한 흑인 조지 플로이드 사건에 대한 항의 시위가 전세계로 번지고 있다. 영국 중심가에 일요일인 31일(현지시간) 수천명이 결집해 미국 시위대에 지지를 보냈다고 AP 통신...

Updated : 2020.06.01 10:40

"숨 헐떡이며 궤도 진입" 미 첫 민간 유인우주선, 우주 안착

미국의 첫 민간 유인우주선 '크루 드래건'이 31일(현지시간) 발사 19시간 만에 국제우주정거장(ISS)에 도킹했다. AP통신 등 외신에 따르면 미 동부 기준으로 전날 오후 3시 22분 2명의 우주비행사를 태운 채 플로리...

Updated : 2020.06.01 09:28

벨기에 왕자, 봉쇄령 속 파티갔다 코로나 감염

벨기에 왕자가 봉쇄령 와중 파티에 참석한 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걸렸다고 영국 BBC방송 등 외신이 30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벨기에궁은 필리프 벨기에 국왕의 조카인 요아힘 왕자가 지난 2...

Updated : 2020.05.31 14:25

미 경찰에 목눌려 흑인 숨지자 유혈폭동…주방위군 소집

미국의 비무장 흑인 남성이 백인 경찰의 가혹 행위로 숨진 이후 분노한 시위대가 폭동을 일으키는 등 파문이 일파만파 확산하고 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에 따른 미국의 누적 사망자가 10...

Updated : 2020.05.29 14:42

아시아가 유럽보다 코로나19에 강한 이유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전 세계 대유행 이후 나타난 특징 중 하나는 아시아국가의 사망률이 유럽과 미국에 비해 훨씬 낮다는 점이다. 워싱턴포스트(WP)는 과학자들이 위생과 방역, 기후, 바이러스...

Updated : 2020.05.29 10:41

러 '투명보호복 비키니 논란' 간호사 응원 인증샷 줄이어

최근 과다노출을 이유로 징계를 받은 러시아의 한 지역병원 간호사를 응원하기 위해 현지 누리꾼들이 인터넷에 '응원 인증샷'을 잇달아 게시하고 있어 눈길을 끈다. 27일 현지 언론 보도에 따르면 사마라주(州)에 ...

Updated : 2020.05.27 10:29

미 비무장 흑인, 경찰 무릎에 목 눌려 사망

(연합뉴스)

Updated : 2020.05.27 09:58